사회 > 사건/사고

성전환 수술 반대한다 불지른 10대 男 병원 치료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3-01-28 12:14:33  |  수정 2016-12-28 06:55:41
【인천=뉴시스】함상환 기자 = 28일 오전 3시45분께 인천 계양구의 한 아파트에서 A(19)군이 부모가 성전환 수술을 반대한다는 이유로 자신의 방에 불을 질렀다.

 이날 화재로 A군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있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이날 성전환 수술 문제로 부모와 마찰을 빚은 뒤 불만을 품고 자신의 방에 유서를 남기고 불을 질렀다.

 경찰은 A군이 병원에서 퇴원하면 정확한 경위를 조사 한 뒤 현조건조물방화 혐의로 입건할 방침이다. 
 
 hsh335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