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건/사고

익산 양계장서 불…병아리 7천 마리 소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3-07-01 07:27:43  |  수정 2016-12-28 07:41:26
【익산=뉴시스】윤난슬 기자 = 1일 오전 2시22분께 전북 익산시 용동면 대조리 한 양계장에서 불이 나 병아리 7000 마리가 불에 타 죽었다.

 이 불로 양계장 4동 1056㎡를 태워 3600만원(소방서 추산)상당의 재산피해를 낸 뒤 30여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기적 원인으로 인해 화재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인을 조사 중이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