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프로필]황찬현 제23대 감사원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3-12-02 17:30:00  |  수정 2016-12-28 08:27:3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동욱 기자 = 황찬현 감사원장 후보자가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13.11.12.  fufus@newsis.com
【서울=뉴시스】김형섭 기자 = 제23대 감사원장에 2일 취임한 황찬현(60·사법연수원 12기) 신임 감사원장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뒤 22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법조계에 입문했다.

 1982년 수원지방법원 인천지원 판사로 임관한 이래 각급법원에서 다양한 재판업무를 골고루 담당해왔다. 특히 재판 과정에서 가장 적합한 결론을 도출해 당사자들의 신뢰가 높다는 평이다.

 황 감사원장은 법관 생활의 절반 이상을 형사 재판을 맡아왔는데 2002년 대선자금 불법모금 사건, 연쇄살인범 유영철 사건, 굿모닝시티 사건, 대우그룹 부실회계감사 사건, 쌍용그룹 김석원 회장·진로그룹 장진호 회장 사건 등 사회적 파장이 큰 사건들을 엄정하게 처리했다는 평을 얻고 있다.

 한국정보법학회와 법원 내 대표적인 학술단체인 사법정보화 커뮤니티의 회장을 다년간 역임하며 정보법 관련 법률문화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도 받는다.

 아울러 법원행정처 전산담당관, 법정심의관, 서울고등법원 수석부장판사 등을 두루 거쳐 법원 행정에 정통하고 조직 장악력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4월 헌법재판소 재판관으로 임명된 서기석 전 원장의 후임으로 임명돼 서울중앙지법원장에 취임했다.

 청와대는 황 감사원장에 대해 "신망과 존경을 받는 강직한 법관"이라며 "법과 원칙에 따라서 엄정하게 사건을 처리했다는 평을 받아 감사원장의 직책을 훌륭하게 수행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취미는 컴퓨터프로그래밍. 법관으로서는 드물게 전기, 전자 및 정보통신 등에 대한 전문가 이상의 실력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부인 임미자씨와 1남 2녀.

 ◇약력

 ▲1953년 7월2일 경남 마산 ▲마산고·서울대 법대 ▲수원지법 인천지원 판사 ▲서울고법 판사 ▲법원행정처 전산담당관 ▲법원행정처 법정심의관 ▲서울지법 부장판사 ▲부산고법 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서울고법 수석부장판사 ▲대전지방법원·대전가정법원장 ▲서울가정법원장 ▲서울중앙지법원장 ▲서울특별시 선거관리위원장

 ephite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