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건/사고

임금지불 불만 공사현장 불지른 50대 입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3-12-24 11:40:50  |  수정 2016-12-28 08:34:25
【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의 한 공사현장 컨테이너 사무실에 불을 지른 현장 노동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뉴시스 2013년12월18일 보도)

 24일 완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전 9시께 완주군 혁신도시 공사현장에서 임금 문제로 말다툼을 벌인 뒤 컨테이너에 불을 지르고 도주한 문모(51)씨를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이 불로 컨테이너 1동이 전소되고 컨테이너 안에 있던 고모(56)씨 등 3명이 가벼운 화상을 입었다.

 조사결과 문씨는 임금 지불 문제에 불만을 갖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