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민주, 용산참사 5주기 맞아 제도개선 의지표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4-01-20 16:41:27  |  수정 2016-12-28 12:10:1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야당이 20일 용산참사 5주기를 맞아 제도 개선 필요성을 강조했다.

 민주당 한정애 대변인은 이날 현안논평에서 "오늘은 용산참사 발생 5주기가 되는 날"이라며 "용산참사로 유명을 달리한 분들의 영면을 기원하며 유가족 여러분들에게도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한 대변인은 "용산의 비극으로 대변되는 임대 영세자영업자들의 가슴 응어리를 풀어주는 것이야 말로 제2, 제3의 용산참사를 막는 길"이라며 "민주당은 상가임대차계약 관련한 입법의 재정비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da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