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보코하람, 나이지리아 보르노州 주민 56명 학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5-08-31 14:27:56  |  수정 2016-12-28 15:32:15
【마이두구리=AP/뉴시스】박준호 기자 = 나이지리아 북동부 보르노주(州)에서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보코하람이 마을 주민 56명을 사살했다.

 30일(현지시간) 보르노주의 주지사는 보코하람에 의해 학교에서 납치된 219명의 소녀 부모들과 모임을 가진 자리에서 자세한 설명 없이 이 같은 보코하람의 학살을 확인해 줬다.
 
 28일 밤 보코하람의 습격에서 도망친 한 마을 주민은 "숲 속에서 밤을 보내고 마을로 돌아왔는데 (마을)거리에서 시체를 봤다"고 말했다.

 보코하람의 6년에 걸친 반란으로 2만 명 이상이 숨졌으며, 이 중 최소 1000명은 지난 3월 선거 때 무함마두 부하리 대통령이 보코하람에 대한 척결을 공약으로 내건 후에 발생했다.

 pj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