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서울

신연희 "강남특별자치구 설치 중앙에 건의해달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5-10-05 06:28:29  |  수정 2016-12-28 15:42:13
【서울=뉴시스】손대선 기자 = ­신연희 강남구청장은 5일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가칭 '강남특별자치구' 설치를 중앙정부에 건의해달라고 요구했다. 

 신 구청장은 이날 오전 공개질의서를 내어 옛 한전부지 개발 사전협상 과정에서 강남구가 배제된 이유를 따져물으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강남구는 옛 한전부지 개발에 따른 공공기여금의 사용처를 놓고 시와 갈등을 벌여왔다.

 공공기여금은 개발 규제를 완화해 주는 대신 사업자가 지역 사회 발전을 위해 내는 돈을 말한다. 

 옛 한전부지를 매입한 현대자동차가 도시 계획 규제 완화로부터 발생하는 이익 중 일부인 1조 7030억 원가량을 서울시에 공공기여금으로 내기로 결정하면서 공공기여금의 사용 범위에 대한 논란이 있었다.

 서울시는 개발 이익을 다른 지역과 나눠야 서울 시민 전체에 이익이 된다고 보는 반면, 강남구는 개발 과정에서 소음, 먼지 등 각종 불편을 겪을 강남구민에게 투자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sds110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