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단독]'국보법 위반 혐의 수배' 코리아연대 대표 '체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5-10-21 17:13:06  |  수정 2016-12-28 15:47:02
associate_pic
은신처 숨어있다 지난 20일 경찰에 체포돼

【서울=뉴시스】임종명 기자 = 이적단체 구성 등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진보 성향의 시민단체 '자주통일과 민주주의를 위한 코리아연대(코리아연대)'의 공동대표 지모씨가 경찰에 붙잡혔다.

 21일 사정당국 관계자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 20일 오후 4시40분께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서 코리아연대 공동대표 지씨를 체포했다.

 지씨는 체포대상인 코리아연대 집행부 10명 중 외국 도피자를 제외하고 미검거 상태였던 마지막 1명이었다.

 지씨는 경찰이 체포에 나서자 신림동 일대에 은신처를 마련해 머물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다 인근에 잠복해있던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