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정준호 "文 대선출마 포기·千후보 사퇴" 삼보일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04-03 10:03:23  |  수정 2016-12-28 16:51:19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배상현 기자 = 강기정 의원 지역구 광주 북구갑에 `깜짝' 전략공천을 받은 더불어민주당 정준호 후보가 문재인 전 대표의 대선 출마 포기선언과 국민의당 천정배 후보의 사퇴를 촉구했다.

 정 후보는 3일 오전 11시 국립5·18민주묘지에서 문 전 대표와 천 후보에게 공개서한 형식의 고언을 발표하고 삼보일배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그는 선언문에서 "대한민국 정치를 수구세력에게 언제까지 넘겨줄 수는 없다. 야당 지도자들의 특단의 결심이 필요하다"면서 "그 하나는 호남의 압도적 지지를 받고도 정권재창출에 실패하고 민주당의 뿌리를 흔들고 있는 문 전 대표의 대통령출마포기 선언이다"고 주장했다.

 이어 "둘째는 호남정치 복원을 앞세워 야권 분열로 호남을 고립시키고 광주시민을 우롱한 천정배 의원의 후보직 즉각 사퇴다"면서 "광주에서 석고대죄하라"고 말했다. 

 정  후보는 이날 고언을 발표한 뒤 국립5·18민주묘지를 출발, 광주교도소, 말바우시장, 전남대학교 정문, 광주역을 경유해 5·18민주광장까지 삼보일배를 갖는다.

  정 후보는 "이 행동이 선거를 위해 벌이는 일회성 이벤트이거나 정치적 쇼로 취급받는 한이 있더라도 정치적 첫발을 내딛는 시점에서 원칙과 소신을 가진 행동하는 양심은 보여야 한다고 생각했고 여러 고민 끝에 결단하게 됐다"고 밝혔다.

   praxi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