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최해민 한국인 최초 '인디 500' 최종 관문 도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05-26 01:49:13  |  수정 2016-12-28 17:06:55
associate_pic
【뉴욕=뉴시스】노창현 특파원 = 한국인 최초로 '인디 500'에 도전하는 최해민이 인디애나폴리스에서 '인디 라이츠 Freedom 100'에 출전한다. 현지시각 27일 정오(한국시간 28일 새벽 1시)에 열리는 이번 대회는 인디 500 진출을 위한 마지막 관문으로 최해민이 상위 10위권내의 성적을 거둘 경우 꿈이 현실화 될 전망이다. Freedom 100 경기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레이싱 경기로 북미와 남미, 유럽 각국 최고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친다. 2016.05.25. <사진=Indianapolis Motor Speedway, LLC>  robin@newsis.com
'인디 라이츠 Freedom 100' 출전

【뉴욕=뉴시스】노창현 특파원 = 한국인 최초로 '인디 500'에 도전하는 최해민이 인디애나폴리스에서 '인디 라이츠 Freedom 100'에 출전한다.

 현지시간 27일 정오(한국시간 28일 오전 1시)에 열리는 이번 대회는 인디 500 진출을 위한 마지막 관문으로 최해민이 상위 10위권내의 성적을 거둘 경우 꿈이 현실화 될 전망이다.

 Freedom 100 경기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레이싱 경기로 북미와 남미, 유럽 각국 최고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친다. 최해민은 지난해 인디 라이츠 무대에 지난해 11위로 완주에 성공한데 이어 이번 경기 탑 10을 목표로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2.5마일 트랙을 40바퀴 돌아 승부를 가르는 이번 레이스는 평균 시속 300km를 넘는 고속적응이 관건이다. 지난 23일 테스트 주행 에서는 고속 셋업 레이스카에 적응이 다소 늦어 13위를 기록했지만 차분히 페이스를 올려갈 계획이다.

associate_pic
【뉴욕=뉴시스】노창현 특파원 = 한국인 최초로 '인디 500'에 도전하는 최해민이 인디애나폴리스에서 '인디 라이츠 Freedom 100'에 출전한다. 현지시각 27일 정오(한국시간 28일 새벽 1시)에 열리는 이번 대회는 인디 500 진출을 위한 마지막 관문으로 최해민이 상위 10위권내의 성적을 거둘 경우 꿈이 현실화 될 전망이다. Freedom 100 경기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레이싱 경기로 북미와 남미, 유럽 각국 최고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친다. 최해민은 태극마크와 '최'라는 한글이 쓰인 헬멧을 쓰고 출전한다. 2016.05.25. <사진=Indianapolis Motor Speedway, LLC>  robin@newsis.com
 현지에서도 F1 테스트 출신, GP2 우승자, 프로 마츠다 챔피언등 세계 최고 레벨 선수들과의 경쟁에서 첫 한국인 선수가 얼마나 선전할지에 대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테스트를 마친 최해민은 "올 시즌 레이스 결과 1위부터 마지막까지 모두 챔피언 경력이 있는 선수들로 구성되었고 연습량이 이들에 비해 턱없이 부족해 부담감이 없지 않다. 하지만 지난 경험을 살려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경기에 출전할 때마다 태극마크와 한글로 '최'라고 쓰인 헬멧을 착용하는 최해민은 올해 100마일 레이스를 통해 오벌 트랙 적응 훈련을 마치고 내년 500마일 레이스에 진출할 예정이다.

 인디500경주는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에서 1911년 시작, 매년 메모리얼 데이(미 전사자 추모일) 주말에 열린다. 경기당일에만 40만명의 관중이 경기를 관람하며 단일 대회로는 전 세계에서 가장 큰 스포츠 이벤트이자 세계에서 가장 빠른 자동차 경주로 통한다.

associate_pic
【뉴욕=뉴시스】노창현 특파원 = 한국인 최초로 '인디 500'에 도전하는 최해민이 인디애나폴리스에서 '인디 라이츠 Freedom 100'에 출전한다. 현지시각 27일 정오(한국시간 28일 새벽 1시)에 열리는 이번 대회는 인디 500 진출을 위한 마지막 관문으로 최해민이 상위 10위권내의 성적을 거둘 경우 꿈이 현실화 될 전망이다. Freedom 100 경기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레이싱 경기로 북미와 남미, 유럽 각국 최고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친다. 2016.05.25. <사진=Indianapolis Motor Speedway, LLC>  robin@newsis.com
 인디카 경주는 미국 인구의 20%에 달하는 4000만명의 팬이 있으며 미국 전체소비 22%에 해당하는 소비능력이 있다. 미국 ABC방송이 레이스 주말 동안 총 14시간의 중계와 레이스데이(메모리얼데이 주말) 4시간을 생중계하고, 이 채널과 NBC 스포츠를 통한 전세계 200여개 국가와 지역의 3억7천5백만 가정에 방송된다.

 이미 현지에서는 벌써부터 주변 호텔 및 캠핑장이 예약만료가 된 상황이며 대회기간 전 인디애나로 들어오는 모든 항공편도 예약이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rob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