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공무원이 미성년자와 성매매하고 폭행까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07-25 13:42:53  |  수정 2016-12-28 17:24:56
【고양=뉴시스】이경환 기자 = 경기 고양시 공무원이 현금을 주고 미성년자와 성매매를 하고 폭행까지 한 혐의로 경찰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5일 일산경찰서에 따르면 덕양구청 소속 A(8급28)씨는 지난 5월14일 오후 10시께 고양시 일산동구 지영동 한 공원에서 채팅 어플리케이션으로 알게 된 여고생 B양(15)과 현금 20만원을 주기로 약속하고 자신의 차 안에서 성매매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당시 약속했던 돈을 주지 않았던 A씨는 지난달 B양을 만나 5만원을 줬다.

 남은 15만원을 달라고 요구한 B양과 지난 21일 같은 장소에서 만난 A씨는 말다툼을 하는 과정에서 B양의 복부를 주먹으로 때리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폭행을 당한 B양이 경찰에 신고하자 A씨는 현장에서 그대로 달아났다.

 경찰은 B양의 진술을 토대로 조만간 A씨를 불러 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위반 등의 혐의로 조사할 방침이다.

 lk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