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가화만사성' 김소연, '2016 드라마 어워즈 주인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10-07 23:14:06  |  수정 2016-12-28 17:44:5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배우 김소연이 '2016 코리아 드라마 어워즈' 주인공이 됐다.

 7일 오후 경남 진주 경남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이 시상식에서 연기대상을 품에 안았다. 

 MBC TV '가화만사성'의 봉해령 역으로 이 상을 받은 김소연은 "믿기지 않는다. 가족들에게 감사하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제작사에 주는 작품상은 '송중기 신드롬'을 일으킨 KBS 2TV '태양의 후예'를 제작한 NEW엔터테인먼트에 돌아갔다.

 남녀최우수상은 각각 SBS TV '닥터스'의 장현성과 tvN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들' 안재현, MBC TV '내 딸 금사월'의 백진희가 차지했다.

 남녀우수상은 각각 '태양의 후예'의 조재윤, '내 딸 금사월'의 박세영이 받았다.

 남녀신인상은 각각 MBC TV '옥중화'의 서하준, JTBC '마녀보감'의 김새론에게 돌아갔다.

 작가상은 tvN '마이 디어 프렌즈'의 노희경 작가, 심사위원특별상은 KBS 2TV '아이가 다섯'의 소유진이 거머쥐었다.

 공로상은 KBS 1TV '징비록'의 임동진, 연출상은 MBC TV '결혼계약'의 김진민 PD, OST상은 인순이가 품에 안았다. 글로벌스타상은 안재현, 글로벌매니지먼트상은 문보미 HB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차지했다. 핫스타, 한류스타상, 올해의스타상은 각각 한승연, 이기우, 김소연에게 돌아갔다.

 코리아드라마어워즈는 단일부문 최대규모의 드라마 시상식이다. 지상파 3사, 케이블채널, 종합편성채널, 웹 등 지난 1년간 한국에서 방송된 모든 드라마를 아우른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