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이정현 "내가 언제 朴대통령 비호했나…거짓말 마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11-22 16:05:05  |  수정 2016-12-28 17:57:53
associate_pic
남경필 탈당에 "축복의 기도 드린다"

【서울=뉴시스】홍세희 강지혜 기자 =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22일 '최순실 국정농단'에도 자신이 박근혜 대통령을 옹호하는 데만 급급했다는 지적에 대해, "누가 (박 대통령을) 비호했다고 하나? 그런 거짓말 좀 하지 말라"고 발끈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출입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역정을 냈다. 

 그는 그러면서 자신이 박 대통령에 대해 "적극적으로 검찰 수사를 받으라"고 촉구했다고 주장했다.

 이 대표는 "대통령에 대해 특검도, 국정조사도, 검찰수사도 그 모든 것에 대해 일반 국민들의 정서와 똑같이 얘기했다"며 "그런 식으로 매도하고, 거짓말하고, 억지로 만들어내서 비난하는 그런 것들이 정치를 왜곡시킬 수 있다"고 기자들을 힐난했다.   

 그는 그러면서 "단순히 비호, 이렇게 보는 것이 아니라 모든 것을 법대로, 대한민국의 법대로, 헌법대로 하자고 주장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대표는 남경필 경기지사와 김용태 의원의 탈당에 대해, "저는 기독교 신자고, 내가 아주 싫어하든 좋아하든 꼭 축복의 기도를 드린다"며 "워낙 자유스러운 것을 좋아하는 분들이라 새누리당 이라는 틀을 벗어나 대한민국 창공을 힘차게 나르는 송골매의 모습을 보여주고, 나라의 큰 재목들인 만큼 성공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hong198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