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아이즈 | 모바일뉴시스 | 뉴시스헬스
10.26 (일)
   
뉴시스
뉴시스
최강창민 태안 '몰래봉사' 들켰다::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최강창민 태안 '몰래봉사' 들켰다
등록 일시 [2008-01-03 14:26:36]
【서울=뉴시스】

그룹 ‘동방신기’의 막내 최강창민(20)이 충남 태안 기름유출 사고현장에 남몰래 봉사의 손길을 보탰다. 일본에서 활동 중인 동방신기 멤버들은 새해를 맞아 잠시 우리나라에 들어와 있다.

최강창민은 빡빡한 일정에 지친 몸을 이끌고 아버지와 함께 태안으로 자원봉사를 떠났다. 매니저에게만 귀띔하고 조용히 다녀오려고 했다. 하지만 현장에서 최강창민을 알아본 팬이 있었다.

이 팬은 “저는 오늘 태안에 다녀왔습니다. 예상대로 태안은 날씨가 추웠습니다. 아직도 많은 분들의 손길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봉사활동 하는 중에 깜짝 놀랄 일이 있었습니다. 다름 아닌 창민군이! 차마 다가가서 말은 못 붙였습니다. 창민군, 창민군 아버님, 이렇게 두 분이서만 간 듯 싶었습니다. 봉사활동현장에서 창민군을 볼 줄이야. 추운 날씨 속에 창민군도 아버님도 고생 많으셨습니다”라고 인터넷에 글을 올렸다.

최강창민의 봉사가 세상에 알려지게 된 순간이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최강창민이 봉사활동을 다녀온 것은 맞다”고 확인했다.

<관련사진 있음>

김용호기자 yhkim@newsis.com


▶ 강용구 박사, ‘키’는 노력으로 더 클 수 있다.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사진 구매 : 콘텐츠 판매
<손 안에서 보는 세상, 모바일 뉴시스>
양구 실버컵 대회, 패스하는 경기도 광주시
25일 강원 양구군 종합운동장을 비롯한 보조경기장 일원에서..
양구 실버컵 대회, 양구군 선수단 입장
25일 강원 양구군 종합운동장을 비롯한 보조경기장 일원에서..
대북전단 살포 재시도...몸싸움 하는 파주 주민과 보..
25일 오후 경기도 파주 통일동산 인근에서 대북전단 살포를 ..
화려한 부산 불꽃축제
25일 밤 부산 수영구 광안리 앞바다에서 광안대교를 배경으..
화려함 뽐내는 부산불꽃축제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25일 밤 부산 수영구 광안리 ..
美여성, 전 남친 집 굴뚝에 낀 이유가..
보호관찰관에게 마약 있냐 물어본 정신..
바닷가에서 성행위하다 성기 안 빠져 ..
"채용해줄게" 60대 면접관, 20대女 성..
어머니 살해 후 놀이공원 간 딸 징역 1..
채팅어플 통해 10대 성매매 알선한 20대 벌금
法 "前여친 낙태 후 방치한 경호실 직원 해임..
업무상 과실 신생아 숨지게 한 대학병원 의사..
거리서 여학생 2명 강제추행 50대男 벌금형
수원지법, 입찰정보 대가 돈받은 전 방위사업..
회사소개 | 제휴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청소년보호정책 | 저작권규약 | 광고·제휴문의 | 콘텐츠판매 | 고충처리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
(우)100-705 서울 중구 퇴계로 173 남산스퀘어빌딩 (구 극동빌딩) 12층 TEL)02-721-7400, FAX)02-721-7499
Copyright(c) NEWSIS.COM All rights reserved. 뉴시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