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사 "판교2테크노밸리
자율주행차 중심지로 육성"

김경호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5일 오전 열린 ‘제2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 개막식에서 “자율주행 실증단지로 조성하고 있는 판교 제2테크노밸리를 세계 자율주행차의 중심지로 육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4차 산업의 핵심 정책과제 중 하나가 자율주행차의 개발과 상용화라고 생각한다”면서 “판교를 중심으로 대한민국을 선도할 것이라고 확신하고 판교를 대한민국 4차산업 혁명의 전진기지로 발전시키겠다”라고 덧붙였다. 개막식에 이어 경기도 자율주행차 제로셔틀를 포함한 차량 5대의 자율주행차 싱크로나이즈드 드라이빙이 관객들의 시선을 끌었다. 관객들은 산업전시회와 국제포럼이 진행되는 LH기업성장센터도 둘러봤다. 이번 산업박람회는 자율주행 플랫폼의 핵심기술을 가진 한컴MDS, 인포뱅크(주)와 위고코리아&언맨드솔루션, KT콘소시엄 등 27여개 업체가 참가했다. 행사 첫 날인 15일에는 국내 자율주행 자동차 관련 기업들을 대상으로 하는 자율주행 기술 세미나와 모의투자 컨설팅도 열렸으며 자율주행기술에 대한 기업발표와 컨설팅 강연이 이어졌다. 둘째 날에는 우수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자율주행 기술혁신 어워드’ 시상식이 열린다. 자율주행 분야 전문가 및 업계 종사자와 함께하는 ‘자율주행 이야기 콘서트’도 마련된다. xs4444@empas.com

많이 본 뉴스

지역 주요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