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600억 교부금·30건 신청

경기도가 600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걸고 진행하는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18, 경기First’에 30건의 제안서가 접수됐다. 도는 이달 16일 제안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최고 100억원에서 60억원까지 지원하는 대형사업에 16건, 최고 60억원에서 45억원을 주는 일반사업에 14건 등 모두 30건이 접수됐다고 20일 밝혔다.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18, 경기First’는 민선6기 경기도가 추진했던 ‘Next경기 창조오디션’을 잇는 사업으로, 도내 시·군에서 제안한 우수 정책을 최대 100억원까지, 모두 10개 정책에 600억원의 도지사 특별조정교부금을 지원한다. 도는 제안사업의 공정한 평가를 위해 도 소속 각종 위원회와 부서에서 추천한 1000여 명의 전문가들로 평가위원을 꾸린 뒤 이 가운데 무작위로 40명을 심사위원단으로 선정한다. 이들은 20명씩으로 나눠 현장 예비심사와 본 심사를 한다. 심사위원들은 26일부터 28일까지 예정 사업부지를 둘러보고 사업계획 프리젠테이션과 질문 답변을 통해 평가한다. 높은 점수를 받은 대규모 사업 상위 3개와 일반사업 상위 7개는 다음 달 19일 열리는 본 심사에 진출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정책공모 2018은 특별조정교부금의 선택과 집중을 통해 시·군이 재정 부담 없이 대규모 숙원 사업을 추진할 기회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jayoo2000@hanmail.net

많이 본 뉴스

지역 주요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