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마포토

집행유예 선고 황하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19 12:44:48
  • 1 / 16
    image
'집행유예 선고받은 황하나'

【수원=뉴시스】 김종택 기자 = 마약 투약 등의 혐의로 구속된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씨가 1심에서 징역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고 19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원구치소를 나오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9.07.19. semail3778@naver.com

오늘의 헤드라인

상단으로
뉴스스탠드
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