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기획특집

1

당정, 오늘 '공정거래법 전면개정안' 논의

22일 잇따라 당정…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대책 협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종철 기자 =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서 홍영표 원내대표가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8.08.14. jc4321@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21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당정협의를 열고 공정거래법 전면개정안에 대해 논의한다.

당정협의에는 민주당에서는 홍영표 원내대표, 김태년 정책위의장,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장 등이, 정부에서는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등이 참석한다.

앞서 공정위는 일감 몰아주기 규제 대상을 상장·비상장사 구분 없이 기준을 20%로 일원화하고, 대기업 공익법인 의결권은 15%(특수관계인 포함)로 제한하는 내용을 포함한 개정안을 국회에 보고했다. 이날 당정협의를 거친 후 의견을 모아 입법을 추진할 전망이다.

한편 당정은 오는 22일에도 당정 회의를 열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지원 대책을 위해 머리를 맞댄다. 지난 19일 고용쇼크 관련 당정청이 내놓은 고용대책에 대한 후속 논의를 하기 위한 차원이다.

이날은 당에선 홍 원내대표와 김 정책위의장, 홍의락 산업통상자원벤처기업위원회 간사, 정부에서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 등이 자리한다.

lj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