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전력수요 걱정 잊은 개문냉방 영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7-17 15:08:23

【서울=뉴시스】임태훈 기자 = 올해 여름철 최대 전력수요가 역대 최고 수준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17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강남역 일대의 한 쇼핑 영업점이 냉방 중 문을 열고 영업을 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날 부터 오는 21일 까지 '개문냉방'의 현황을 점검하고, 미준수 상점을 직접 방문하여 계도 및 절전실천요령 등을 안내하는 등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위반 시에는 최대 300만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된다. 2017.07.17.

 taehoonli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피플

"박태환 세계 첫 1위 했을땐
 날아갈 것 같았죠"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