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시각장애인 마라토너 정운노 씨, 해피레그 울트라마라톤 도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7-23 13:39:34  |  수정 2018-07-23 13:45:02

【서울=뉴시스】 지난 21일 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서 진행된 ‘2018 제5회 해피레그 50km 울트라마라톤 대회’에 참가한 시각장애인 마라토너 정운노 씨가 출발하며 해피레그 이두영 회장, 함께 뛸 페이스 메이커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해피레그 울트라마라톤 대회는 매년 가장더운 7월 셋째주 토요일  마포대교 교각아래에서 밤 11시에 출발하여 한강변을 따라  암사대교를 마지막으로 암사고개(아이유고개) 정상에서 반환하여 다시 마포대교 남단까지 돌아오는 왕복코스로 무박2일의 50키로 울트라 마라톤 대회이다.  2018.07.22.(사진=해피레그 제공)

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