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베트남 외교장관 방북, 북미정상회담 사전 조율 목적인 듯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12 19:46:04


【평양=AP/뉴시스】2박 3일 일정으로 북한을 방문한 팜 빈 민(가운데) 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부 장관이 12일 평양 공항에 도착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민 장관의 이번 북한 방문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이달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는 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 베트남을 국빈방문하는 문제를 사전 조율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2019.02.1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