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검찰 출석한 김태우 전 수사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12 10:11:39

【수원=뉴시스】추상철 기자 =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사찰 의혹을 제기한 김태우 전 검찰 수사관이 12일 오전 경기 수원지방검찰청에서 공무상 비밀 누설 혐의로 피의자 신분 조사를 받기 위해 검찰로 들어서며 입장을 밝히고 있다. 2019.02.12.

 sccho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