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영등포경찰서 출석한 윤소하-백혜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16 10:20:13

【서울=뉴시스】김진아 기자 = 패스트트랙 처리 과정에서 상대 당 의원과 당직자 등을 폭행한 혐의(공동폭행)로 고발된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과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가 조사를 받기 위해 16일 서울 영등포경찰서로 들어서던 중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9.07.16.

 bluesod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