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괴곡동 느티나무 목신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07 15:30:46

【대전=뉴시스】조명휘 기자 = 음력 칠월칠석을 맞아 7일 대전 서구 괴곡동에서 느티나무 목신제가 열리고 있다.

괴곡동 느티나무는 수령 700년, 수고가 16m, 뿌리둘레 9.2m로, 2013년 천연기념물 제545호로 지정됐다. 2019.08.07. (사진= 서구청 제공)

  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