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시위 벌이는 필리핀 위안부 피해 할머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16:34:19  |  수정 2019-08-14 16:47:47

【마닐라=AP/뉴시스】필리핀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나르시사 클라베리(91, 가운데) 할머니가 제7차 세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인 14일(현지시간) 필리핀 마닐라 대통령 궁 인근에서 열린 집회에 참석해 시위를 벌이며 눈물을 닦고 있다.

할머니가 들고 있는 팻말에는 "2차대전 종전 74년, 정의없는 세월 74년"이라고 쓰여 있다. 2019.08.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