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모래에 그린 G7 정상 초상화와 메시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24 09:44:28


【비아리츠=AP/뉴시스】23일(현지시간) 프랑스 남서부 비아리츠 해변에 예술가 샘 도거도스가 성 평등에 관한 메시지와 함께 모래에 그린 G7 정상의 얼굴이 펼쳐져 있다. 

도거도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이곳에서 열리는 G7 정상회담을 기념하기 위해 3시간 동안 7개국 정상의 대형 초상화를 완성하고 각국 정상들에게 양성평등 문제와 기후 변화에 대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2019.08.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