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멕시코 이달고 신부 기념하는 '돌로레스의 외침' 행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6 12:29:57

【멕시코시티=AP/뉴시스】15일 (현지시간) 멕시코 수도 멕시코시티의 소칼로 광장에서 멕시코 독립기념일을 앞두고 축하 모임이 열려 한 남성이 지난 20여 년 간 모은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대통령의 선거운동 기념 배지를 자랑스러운 듯 보여주고 있다.

멕시코 정부는 멕시코가 1821년 9월 27일 스페인으로부터 독립하는 도화선이 된 1810년 9월 16일 당시 돌로레스 교구 미겔 이달고 신부의 무장봉기를 기념해 해마다 '돌로레스의 외침'(Grito de Dolores) 행사를 연다. 2019.09.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