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술 못마시게하던 여친 흉기로 살해한 40대 검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2-05 10:45:41  |  수정 2017-02-05 10:48:20
【부산=뉴시스】하경민 기자 = 부산 동래경찰서는 술에 취해 여자친구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김모(40)씨를 살인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4일 오후 6시 40분께 부산 동래구 여자친구 A(41)씨가 운영하는 주점에서 흉기로 A씨의 복부 등을 수 차례 찔러 살해한 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흉기에 찔렸다는 주점 종업원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김씨의 부모를 통해 자수를 설득하면서 변호사 사무실로 유인해 김씨를 긴급체포했다.

 김씨는 술에 취해 여자친구가 운영하는 주점에서 술을 더 못 마시게 한다는 이유로 말다툼을 하다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김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피플

"아시안투어는 스타 배출 등용문…
 한국인 멤버 늘어나길"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