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건/사고

문경서 연습용 수류탄 200개 폭발…3명 부상

박준 기자  |  pj913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2-17 23:57:34
【문경=뉴시스】박준 기자 = 경북 문경의 한 공장에서 연습용 수류탄 200개가 폭발해 3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43분께 경북 문경시 영순면 한 공장에서 연습용 수류탄 200개가 폭발해 강모(57)씨 등 직원 3명이 다쳤다.

이 사고로 강씨 등 3명이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가 난 공장은 연습용 수류탄을 제조하는 공장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ju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핫 뉴스

뉴시스 초대석

"촛불로 처음 완성된 혁명…
文 잘못하면 다시"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