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부산

해운대구, 우동항·청사항·송정항 준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4-21 06:54:26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제갈수만 기자 = 부산 해운대구는 관내 우동항, 청사항, 송정항을 준설하여 어항 수심 확보로 안정적인 어업활동 위한 지원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이들 3개 어항의 평균수심을 2m로 유지하기 위해 바닥에 쌓인 모래나 암석 등 퇴적물을 파낼 계획이다.

 어항 수심이 확보되면 어선들의 입출항 때 안전사고가 예방되고, 어선 파손 사례가 줄어 어업인들의 재산 보호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어민들은 수심이 낮아 어선 입출항 때 프로펠러 등이 파손되는 일이 발생하고, 특히 썰물 때는 수심이 더 낮아져 사고위험이 있다며 구에 준설을 요구해 왔다.

 이번 준설공사에는 국·시비 10억원을 투입, 5월 초 현지조사와 실시설계용역을 시행하고 7월께 공사에 들어가 9월까지 마무리할 예정이다.

 해운대구 관계자는 "이번 준설이 어업인들의 조업 활동에 도움이 될 뿐 아니라 도심 속 어촌을 찾는 관광객들에게도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jgs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피플

"박태환 세계 첫 1위 했을땐
 날아갈 것 같았죠"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