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통일부, 송민순 '회고록 쪽지' 공개 "언급할 입장 아니다"

김지훈 기자  |  jikim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4-21 15:05:4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덕행 통일부 대변인 (사진 = 통일부 제공)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통일부는 21일 송민순 전 외교부장관(당시 외교통상부) 회고록 파문에 대해 언급할 입장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거기(송 전 장관 쪽지)에 대해서는 전혀 파악한 바도 없고, 통일부가 언급할 입장이 아닌 것 같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송 전 장관은 한 언론 인터뷰에서 문재인 당시 청와대 비서실장이 유엔 인권결의안 표결을 앞두고 북한에 의견을 물어봤다고 적은 자신의 회고록을 뒷받침하는 증거로 '쪽지'를 공개했다.

송 전 장관은 문재인 후보 측에서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하자 정치적 의도가 없으며, 단지 자신의 회고록이 사실이 아닌 것으로 호도되고 있어 관련 증거를 내놓은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또한 자신의 배후는 '사명감'이라고 주장했다.

jikim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피플

"4·19 혁명,
 세계 4대혁명에 이름 올려야"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