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바른정당 "윤석열 중앙지검장, 경험과 능력 검증 부족"

홍세희 기자  |  hong198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5-19 13:35:1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조성봉 기자 =서울중앙지검장으로 승진 임명된 윤석열 대전고검 검사가 19일 오후 서울 서초구 특검 사무실에서 취재진에게 소감을 밝히고 미소를 짓고 있다. 윤 신임 서울중앙지검장은 “너무 벅찬 직책을 맡게 돼서 깊이 고민을 해 보겠다.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17.05.19.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홍세희 기자 = 바른정당은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중앙지검장에 윤석열 대전고검 검사를 임명한데 대해 "윤 검사의 지금까지의 경력을 보면 이같은 직위를 수행할 수 있는 경험과 능력이 검증됐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평가했다.

조영희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서울중앙지검장의 역할이 최순실게이트의 추가수사 및 부정부패 척결에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조 대변인은 "또 검찰의 기존 인사시스템을 벗어난 이러한 인사가 윤석열 검사보다 사법연수원 기수가 높은 고위 검찰 간부들의 물갈이를 위한 것이라면 문재인 정부의 검찰개혁이 과거 정권과 다른 점이 무엇인지 의문을 제기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바른정당은 향후 검찰인사에서라도 이러한 우려와 의구심이 제기되지 않기를 바라며 파격적인 이번 인사가 또 다른 부작용을 초래하지 않을지 조심스럽게 지켜보겠다"고 덧붙였다.

hong198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피플

"'병사' 진단서 정정 안돼…
아직도 사망신고 못해"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