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노회찬 "5당 공통 공약 함께 추진하는 자리 돼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5-19 18:21:5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청와대 상춘재에서 5당 원내대표와 첫 오찬 회동에 앞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와 악수하고 있다. 2017.05.19.  amin2@newsis.com
오찬 모두발언서 "선거제도 개혁 국민께 약속해야" 강조

【서울=뉴시스】장서우 기자 =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는 19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첫 오찬 회동에서 "국민 앞에서 백일천하에 확인된 5당의 공통된 공약은 함께 추진해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문 대통령과 여야 5당 원내대표와의 오찬 회동 모두발언을 통해 "당선은 한 분이 되셨지만 공통된 공약을 이행하는 데는 아무도 반대하지 않으리라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그는 "타협점이 없는 모습으로 비춰지지 않아야 한다. 무수한 이견으로 다투게 되기도 하겠지만 같이 하는 것도 좀 보여줘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노 원내대표는 또 개헌과 관련해 "대통령의 권력을 줄이는 방향으로 얘기하고 있다"며 "줄어든 권력이 국회로 이전되는 부분도 있을 것이기에 국회도 선거제도 개혁을 통한 정치개혁을 책임감 있게 국민들에게 약속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선거제도개혁이 개헌보다 힘들 수도 있기 때문에 정치권이 각별한 노력을 해야 한다"며 "이런 자리가 정기적이지는 않더라도 필요할 때 (마련돼) 작은 것이라도 하나씩 해결되는 실질적인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suw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피플

"아시안투어는 스타 배출 등용문…
 한국인 멤버 늘어나길"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