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중국서 서울 유망기업 6곳 '현지진출 투자협력' 9건 체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7-09 11:15:00
【서울=뉴시스】강지은 기자 = 서울시는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중국 베이징과 선전에서 열린 '중국투자협력주간'에서 서울 유망기업 6개사가 총 9건의 현지진출 투자협력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 중 드라이빙 시뮬레이터 업체 '그리드스페이스'는 베이징에 이어 선전까지 총 4건의 중국진출 투자협력을 체결했다.

 특히 선전에서는 광주신주상무유한공사와 항공관제 시뮬레이터 제품을 중국 공항 관련 사업 고객사를 대상으로 판매할 수 있도록 협력키로 했다.

 심천운회과학기술유한공사와는 그리드스페이스의 기술을 낙하산 시뮬레이터 등 자사 제품에 적용하고, 신규 제품을 공동 개발키로 했다.

 점자 스마트기기 전문기업 '닷'은 썬네트워크와 중국 내 시각장애인을 위한 멀티미디어 교육용 기자재 보급 협력을 체결했다.

 전자상거래 전문기업 '얀트리(코리안몰)'는 코글로, KJY와 3자 협약을 체결하고 중국 내 유명 전자상거래 채널과 연계해 코리안몰 판매 활성화에 힘쓰기로 했다.

 이번 중국투자협력주간에는 총 160명의 중국 현지 투자자가 참여했다.

 서동록 경제진흥본부장은 "앞으로도 기술 경쟁력이 있는 기업과 투자자들이 만남의 접점을 넓힐 수 있도록 투자유치 기회를 정기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kkangzi8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