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LG유플러스, 세종·충북에 에너지 절약 IoT 서비스 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7-16 10:02:2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지은 기자 = LG유플러스가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지역본부와 함께 공동주택 90가구와 경로당 등 사회복지시설 2곳에 에너지절약 실증사업을 위한 홈 IoT(사물인터넷) 서비스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홈 IoT 서비스 지원은 지난해 충북도 내 공동주택 50가구에 시범 운영한 바 있다. 사업 성과와 지역 주민들의 만족도가 높아 올해 가구수를 대폭 확대, 주민들의 참여 기회를 늘린 에너지절감 지역특화사업이다.
 
 LG유플러스는 세종 및 충북지역의 공동주택 90가구에 IoT 전기료알리미, IoT 플러그, IoT 허브 등 IoT 3종을 구축하고 경로당 등 사회복지시설 2곳에는 IoT 전기료알리미, IoT 허브, IoT 멀티탭, IoT 스위치, IoT 열림알리미, IoT 가스잠그미, 홈CCTV 등 7종을 지원한다. IoT 기기를 포함한 서비스 이용료는 전액 지원한다.
 
 이를 통해 주민들은 실시간으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집 안 전기 사용량과 전기 에너지 소비 패턴을 확인할 수 있다. 전자제품의 대기전력을 자동 차단 및 제어할 수 있어 전기요금을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
 
 이번 지원으로 경로당 등의 안전 관리도 가능해졌다. 관리자는 스마트폰 앱을 통해 창문과 현관문의 열림 여부를 알 수 있고 가스밸브를 원격으로 잠그고 차단해 화재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홈CCTV를 통해 경로당 내 외부침입 및 움직임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어 보안에 대비할 수 있다.
 
 류창수 LG유플러스 IoT제휴담당 상무는 "LG유플러스 홈 IoT 서비스가 세종·충북 지역의 에너지절감 문화조성과 어르신 시설의 보안과 안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자사의 차별화된 IoT 기술 역량을 활용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whynot82@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