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김기태 "팬들과의 가을야구 약속 지키겠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7-17 13:35:07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17일 오전 광주 북구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KIA 타이거즈 김기태 감독이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17.07.17.     hgryu77@newsis.com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KIA 타이거즈를 1위로 이끌고 있는 김기태 감독과 최형우는 17일 "팬들과의 약속인 가을야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감독은 이날 오전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기자들과 만나 후반기 리그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김 감독은 "후반기라고 해서 특별히 다른 것은 없다"며 "전반기처럼 나와 선수들, 스텝 모두가 팬들을 위해서 마지막 까지 좋은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한게임, 한게임 잘해보겠다"고 말했다.

 이어 "현 위치에서 잘 끝내는 것이 목표"라며 "기록에 앞서 현 상태를 잘 유지하다 보면 시즌 전 팬들과의 약속(가을야구)을 지킬 수 있을 것이다. 많은 게임을 할 수 있도록 준비 잘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부상에서 회복한 임기영의 좋은 모습을 기대해 볼 수 있겠다. 엔트리에서 빠져있던 안치홍도 내일(18일) 부터 게임에 들어간다"고 전했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17일 오전 광주 북구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KIA 타이거즈 최형우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17.07.17.     hgryu77@newsis.com

  아울러 "전반기 타격 컨디션이 떨어지지 않도록 코치들이 올스타 휴식기간에도 보강훈련을 실시했다"며 "잘해 줄 거라 믿고 있다"고 말했다.

  팀 승리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는 최형우는 "본격 여름시즌에 들어가기 때문에 체력이 중요하다. 다른 선수들도 시즌을 치러봤던 경험을 토대로 각자 몸관리를 잘 할거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2017프로야구 전반기를 1위로 마친 KIA 타이거즈가 후반기 리그 시작을 앞두고 17일 오전 광주 북구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2017.07.17.     hgryu77@newsis.com
  후반기 목표에 대해서는 "기록 욕심은 없다. 이기는데 집중하고 싶다"며 "팀이 이대로 시즌 마무리 하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 최소치 목표인 3할에 100타점을 하고 싶지만 아마 시즌이 끝날 때 쯤 생각하게 될 것 같다"고 포부를 밝혔다.

 KIA는 18일부터 20일까지 넥센 히어로즈와 원정경기를 치른 뒤 21일부터 23일까지 광주에서 롯데와 상대한다.

 hgryu7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피플

"평창올림픽 G-200
 지속성장 가능 올림픽 위해 최선"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