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이낙연 "신고리 5·6호기 최종 계획은 이명박 정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9-13 14:59:3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354회 국회(정기회) 제7차 본회의에 참석한 자유한국당 이채익 의원이 이낙연 국무총리에게 경제분야에 관한 대정부질문을 하고 있다. 2017.09.13. yes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현주 윤다빈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13일 신고리 5·6호기 사업을 김대중·노무현 정부가 추진했다는 주장에 "최종 계획은 이명박 정부가 했다"고 맞받았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이채익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그는 이 의원의 '김대중 정부가 계획하고, 노무현 정부가 부지를 매입했다'는 지적에 "구체적인 계획은 이명박 정부 때 했다"며 "2008년 전력수급계획에 반영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총리는 '자가당착, 부정 말라'는 이 의원의 반발에 "있는 사실을 말하는 게 왜 부정이냐"고 반박하기도 했다.

 배·보상 문제에 대해서는 "어느 경우든 정부의 책무는 있다"며 "매몰비용 배·보상 문제는 법에 따라 처리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대한민국 원전은 세계에서 가장 높은 30%이고 부울경(부산·울산·경남) 원전 밀집도는 최악이다. 거기에 5.8의 지진이 났고 주민에게 정책 재고 요구가 나왔다"며 "탈원전은 장기 과제이고 신고리 5·6호기는 주민 찬반이 있으니 주민 뜻을 받들고자 찬반 과정을 거쳤다"고 덧붙였다.

 lovelypsyche@newsis.com
 fullempt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뉴시스 초대석

"여성혐오 적극적인 대응 필요···
시작은 말걸기"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