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까마귀 때문에 해운대구 1064가구 정전···승강기 갇힌 17명 구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9-14 13:57:33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4일 오전 9시 42분께 부산 해운대구 송정해변로의 한 전신주 변압기에서 까마귀 때문에 불이 나 해운대구 송정동과 좌동, 중동 일대 1064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사진은 화재가 난 전신주 변압기와 까마귀 사체. 2017.09.14. (사진=한국전력 제공)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4일 오전 9시 42분께 부산 해운대구 송정해변로의 한 전신주 변압기에서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났다.

불은 8분 만에 진화됐지만, 이 화재로 인해 해운대구 송정동과 좌동, 중동 일대 1064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이 정전으로 아파트와 빌딩 승강기 갇힘 신고가 잇따라 119에 접수됐다.

119는 좌동의 한 빌딩에서 승강기에 갇혀 있던 시민 2명을 구조하고, 중동의 한 아파트 6개동 승강기에서 15명을 구조했다.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4일 오전 9시 42분께 부산 해운대구 송정해변로의 한 전신주 변압기에서 까마귀 때문에 불이 나 해운대구 송정동과 좌동, 중동 일대 1064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사진은 해운대구 한 아파트 승강기에 갇힌 시민들을 구조하는 119의 모습. 2017.09.14. (사진=부산소방본부 제공)yulnetphoto@newsis.com
대부분의 전기공급은 2분 만에 재개됐지만 일부 아파트의 경우는 자체 차단시설로 인해 조금 지연되기도 했다고 한국전력은 전했다.

힌전은 전신주 주변에 까마귀 사체가 발견된 것으로 미뤄 까마귀가 변압기 앉아 감전되는 바람에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했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사회 핫 뉴스

뉴시스 초대석

"여성혐오 적극적인 대응 필요···
시작은 말걸기"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