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남경필, 장남 마약혐의 체포에···"진심으로 사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9-18 08:35:1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현구 기자 = 남경필 경기지사. 2017.08.23. stoweon@newsis.com
【서울=뉴시스】홍세희 기자 = 군 복무시절 후임병 폭행 혐의로 물의를 일으켰던 남경필 경기지사의 장남이 18일 마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남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한국시각 오늘 새벽, 저의 둘째 아들로부터 전화를 받았다"며 "군복무 중 후임병을 폭행하는 죄를 지었던 제 큰 아들이 또다시 범죄를 저지르고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남 지사는 이어 "독일 베를린 출장중인 저는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가장 빠른 비행기로 귀국하겠다"라며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남 지사의 장남은 후임병을 폭행하고 성추행 한 혐의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hong1987@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