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정의당 "한국당 세월호 조작의혹 반발, 적반하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10-12 22:23:5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영환 기자 = 정의당 최석 대변인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최석 대변인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북한은 도발을 강행하면 할수록 더욱 더 고립되고 자멸을 재촉할 뿐이라는 점을 명심해야한다"고 비판했다. 2017.08.29.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우 기자 = 정의당은 12일 자유한국당이 청와대가 제기한 박근혜 정부 당시 세월호 보고일지 조작 의혹을 '정치공작'이라고 반발한 것에 대해 "적반하장"이라고 비판했다.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을 내어 이같이 밝혔다.

 최 대변인은 "자유한국당이 오늘 청와대가 발표한 박근혜 정권의 세월호 참사 보고 시각 조작에 대해 정치공작이라 몰아붙이며 강력하게 반발하고 나섰다"며 "도대체 염치와 인륜을 어디에 갖다 버렸나"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자유한국당은 또 최근 진행되는 적폐청산 작업에 대해서도 정치보복 운운하며 저항하고 나선 마당이다"며 "헌정 사상 최초의 탄핵 대통령을 배출한 자유한국당은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다"고 질타했다.

 최 대변인은 "더구나 그 탄핵된 대통령이 저지른 파렴치한 행각이 속속들이 드러나고 있다"며 "매일같이 오체투지로 국민들에게 속죄하지는 못할망정 적반하장식으로 나서는 것은 자신들이 생존에만 골몰하는 이익집단임을 자인하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또 "더 이상 듣기조차 짜증나는 무가치한 말들을 내뱉지 말고 국가를 파탄의 위기로 몰고간 사상 초유의 국정농단을 저지르면서도 보란 듯이 흔적을 여기저기 뿌리고 다닌 자신들의 불찰이나 탓하기 바란다"고 힐난했다.

 ironn108@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