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중 시진핑 특사 17일 방북…"19차 당대회 설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11-15 13:24:4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중국공산당 대외연락부 쑹타오(宋濤) 부장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의 특사로 오는 17일 방북한다.

 15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이같은 사실을 긴급 타전했다.

 통신은 쑹 부장이 지난달 제19차 중국 공산당 전국대표회의 성과(상황)을 설명하기 위해 북한을 방문한다면서 북측과 논의할 구체적인 의제는 밝히지 않았다.

 쑹 부장은 대북 정책을 포함한 중국 공산당의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사령탑으로 시 주석 측근 인사로 분류된다.

 그는 지난 2015년 10월 북한을 방문한 류윈산 중국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 이후 북한을 방문한 첫 장관급 인사로 알려졌다.

 sophis731@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