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지방정가

경기도의회, 가족갈등 해결 위한 '밥상머리교육' 추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2-05 17:40:20
【수원=뉴시스】이준석 기자 = 경기도의회는 안혜영(더불어민주당·수원8) 의원이 대표발의한 '경기도 밥상머리교육 활성화에 관한 조례안'을 5일 입법예고했다.

 이 조례안은 밥상머리교육을 통해 부모와 자녀간의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밥상머리교육은 가족이 모여 식사를 하면서 서로 대화하고 공감하게 하는 우리나라 전통의 교육 방식 중 하나이다.
associate_pic
경기도의회 전경

 조례안은 부모, 조부모, 예비부모, 유·초·중등 교원,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요보호 아동과 청소년 등 밥상머리교육이 필요한 도민이 제때에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필요한 시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이를 위해 도지사는 매년 밥상머리교육 시행계획을 수립하고 밥상머리교육활성화협의회를 구성해야 한다.

 안 의원은 "부모들이 밥상머리교육에 대한 중요성을 알고 교육의지가 강하지만 그 방법을 몰라 교육 실천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도민에게 체계적인 밥상머리교육을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 조례안은 이달 21~27일 열리는 제325회 임시회에서 심의될 예정이다.

 lj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