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유방랜드 "당신의 유방이 건강했으면 좋겠습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3-02 16:29:4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현주 기자 = 3월 8일 '세계 여성의 날'을 앞두고 '유방랜드 어드벤쳐, 유방 속으로' 행사가 서울 인디아트홀 공에서 7일까지 열린다.

  공연과 전시가 결합된 유방 체험 공간으로 가슴을 성적 소비의 대상이 아닌 한 사람의 몸으로 솔직하게 마주할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한다.

 불안감을 표현한 유방 시한 폭탄방, 보타닉 유방 가든 방 등 8개의 공간에서 펼치는 '유방 속으로'는 특히 유방암 환자와 가족이 겪는 감정과 경험을 체험해볼수 있다.

 실제로 유방암은 국내 여성 발병암 중 2위를 차지할 정도로 흔한 질병이다. 자가진단과 초음파 검진으로도 예방이 쉽지만 인지도가 낮아 많은 여성들이 유방암으로 사망한다.
 
 전시를 기획한 임정서 작가는 "어린 시절 어머니가 유방암으로 돌아가셨다. 당시 유방암 앞에서의 무력감과 회의감을 기억한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유방암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들을 적극적으로 나누고 싶다”고 밝혔다.

associate_pic

  "심신의 가슴, 안녕하신가요?" "당신의 유방이 건강했으면 좋겠습니다" 라고 묻는 유방랜드는 서울문화재단의 다원예술 지원을 받아 제작된 장르 실험 작품이다.  비주얼 아티스트, 작곡가, 안무가, 배우, 파티시에, 조명 디자이너, 커뮤니케이션 전문가가 모였다.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작품비를 마련했다.

유방랜드 '유방 속으로' 전시와 자세한 사항은 임정서 작가의 홈페이지 유방랜드www.jungsuhsuelim.com/youbangland에서 확인할 수 있다.

 hy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