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한화 김승연 회장 서울대병원 입원…"감기치료일 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4-17 11:14:40
암병동 입원설 돌며 한때 건강이상설
"일반병동 병실 없어 임시 입실한 것"
associate_pic
김승연회장 한화큐셀 치둥공장 방문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김승연(66) 한화그룹 회장이 서울대병원 암병동에 입원한 것으로 알려지며 '건강이상설'이 돌았지만 감기 치료를 위한 단기 입원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17일 재계에 따르면 김 회장은 지난 16일 서울대병원 암병원 특실에 입원했다. 이 사실이 알려지며 김 회장의 건강이 좋지 않은 것 아니냐는 우려가 퍼졌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이에 대해 뉴시스와 가진 전화통화에서 "일반병동에 병실이 없어서 암병동에 임시 입실한 것"이라며 "감기 치료일 뿐 그 이상의 아무 일도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곧 퇴원 예정"이라며 "열이 나고 감기증세가 있어서 며칠 단기 입원치료를 한 것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pj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