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대구/경북

'문화가 있는 날' 영주 학사골목서 '난장을 트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5-29 10:30:50
이달부터 10월까지 매월 마지막 수요일 개최
associate_pic
【영주=뉴시스】김진호 기자 =(재)영주문화관광재단은 오는 30일 경북전문대 앞 학사골목에서 '2018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의 첫 문을 여는 '문화, 난장을 트다'를 개최한다. '문화가 있는 날' 행사는 오는 10월까지 매월 마지막 수요일 열릴 예정이다. 사진은 프로그램 리플렛. 2018.05.29 (사진=영주문화관광재단 제공) photo@newsis.com
【영주=뉴시스】김진호 기자 = (재)영주문화관광재단은 오는 30일 경북전문대 앞 학사골목에서 '2018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의 첫 문을 여는 '문화, 난장을 트다'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재)영주문화관광재단에 따르면 '2018 문화가 있는 날'은 학력·경력·수상에 관계없이(3無) 열정·재능 만으로 설 수 있는 무대를 제공함으로써 문화예술계 진입 장벽을 낮추는 한편 일자리 창출 효과를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 행사는 옛 연초제조창(현 148아트스퀘어) 근로자들이 휴식과 문화를 향유하던 영주시 학사골목에서 그 때를 회상하는 다양한 문화행사로 진행된다.

골목 상인들이 직접 상가 앞으로 나와 주전부리를 판매하는 '먹자골목', 영주 학사골목의 상인과 영주의 공방이 골목에서 판을 펼치는 '골목장터'가 꾸며진다.

마술공연과 레크리에이션, 지역예술인 공연 등 모든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골목버스킹', 과거 번창했던 학사골목에서 들렸을 노래들을 DJ가 선곡해 들려주는 '영주 뮤직 박스'도 선보인다.

동네 언니, 오빠들과 신나게 골목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골목놀이터', 무지개다리사업의 '마실문화배달', 영주의 향교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영주 유교 창의체험' 등도 마련된다.

영주의 문화 발전을 위해 선정된 '영주시민문화기획단' 발족식도 열린다.

앞서 (재)영주문화관광재단은 '2018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됐다.

이에 따라 이달부터 오는 10월까지 매달 마지막 수요일에 영주시민을 대상으로 148아트스퀘어와 학사골목에서 문화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kjh932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