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건설부동산

5월 국제선 항공여객, 18%…中노선 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6-29 12:07:01
국토부 "중국노선 여객수, 완전 회복되진 않아"
양양공항 제외한 무안·제주·청주 공항 등 성장세
국제선 여객, 국적 대형사 11.4%·저비용항공사 3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희정 기자 = 지난달 국제선 항공여객이 전년 동월 대비 17.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노선은 지난 3월부터 전환된 성장세가 5월에도 이어지면서 39.8% 증가했다.

국토교통부 5월 항공여객이 전년 동월 대비 11.6% 증가한 975만 명으로 집계됐다고 29일 밝혔다.

국제여객은 전년 동월 대비 17.8% 증가했으나, 국내여객은 0.7% 감소했다.

국제선 여객은 내국인 해외여행 수요상승과 함께 국적 대형항공사 및 저비용항공사 공급석 증대 등으로 전년 동월 대비 17.8% 성장한 686만 명을 기록했다.

associate_pic
지역별로는 중국(39.8%)·일본(21.1%)·유럽(12.1%)·동남아(11.7%) 노선을 중심으로 대부분 노선에서 증가세를 보였다.

국토부 관계자는 "중국노선의 경우 올해 3월부터 전환된 성장세가 5월에도 이어져 수요 안정성은 어느 정도 확보된 것으로 판단되나, 2016년 5월에 비해서는 여전히 감소세(-24%)를 보여 아직까지 완전한 회복되진 않았다"고 설명했다.

공항별로는 양양공항(-23%)을 제외한 무안(170.2%), 제주(124%), 청주(82.7%)공항 등 전 공항에서 성장세를 나타냈다.

항공사별로는 국적 대형항공사가 전년 동월 대비 11.4% 증가했다. 저비용항공사는 전년 동월 대비 31% 증가해 국적사 분담률은 68.5%(대형 39.9%, 저비용 28.6%)를 기록했다.

associate_pic
국내선 여객은 내륙노선에서 4% 증가했으나, 제주노선이 1.5% 감소해 전년 동월 대비 0.7% 감소한 290만 명을 기록했다.

공항별로는 울산(96.3%), 여수(8.3%), 광주(8%)공항 등은 증가율을 보였으나, 청주(-16.1%), 김해(-3%), 제주(-2.2%), 김포(-0.9%)공항 등은 감소세를 나타냈다.

항공사별로는 국적 대형항공사의 국내여객 운송량은 121만 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4.5% 감소한 반면 저비용항공사는 168만 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2.1% 증가해 58.1%의 분담률을 기록했다.

항공화물의 경우 국내화물이 7.4% 감소했으나, 국제화물에서 7% 상승해 전년 동월 대비 6% 증가한 36만 톤을 기록했다.

국제화물은 중국(19.7%)·일본(10.9%)·대양주(5.5%) 등을 중심으로 전 지역 노선에서 증가해 전년 동월 대비 7% 상승한 34만 톤을 기록했다.

associate_pic
국내화물은 내륙노선에서 1% 증가했으나, 제주노선이 8.4% 감소해 전년 동월 대비 7.4% 감소한 2.2만 톤을 기록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국제유가 상승으로 인한 유류할증료 인상, 일본 오사카 강진 등의 부정적 요인이 있으나 6월 징검다리 연휴에 따른 내국인 여행수요 증가 등으로 항공여객 성장세는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dazzli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