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프로기사 김성룡 9단 제명 확정, 성폭력 의혹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7-10 15:11:03
associate_pic
김성룡 9단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성폭행 의혹을 받는 김성룡(42) 9단의 프로기사직 제명이 확정됐다. 한국기원은 10일 서울 홍익동 한국기원 본원에서 열린 이사회에서 김 9단의 징계 처분에 대한 재심 안건을 비밀투표에 부쳐 80%가 넘는 찬성으로 통과시켰다.

이날 이사회에는 한국기원 이사 39명 중 23명이 참석(위임 10명 포함)했다.
associate_pic
한국기원은 10일 서울 홍익동 한국기원 본원에서 이사회를 열고 김성룡 9단의 제명을 최종 확정했다.
지난 4월 김 9단은 한국에서 활동 중인 외국인 여자 프로기사를 9년 전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앞서 한국기원은 5월14일 운영위원회에서 소속기사 내규 제3조 3항(전문기사의 의무)에 명시된 '본원의 명예와 전문기사로서의 품위 유지' 의무 위반을 적용, 김 9단에게 기사 활동 임시정지 처분을 내렸다.

이어 지난달 8일 징계위원회를 열고 김 9단 제명을 결의했다. 성폭력 의혹과 이에 대한 공식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다는 이유에서다.

 김 9단은 6월18일 한국기원에 재심 청구서를 보내 불복 의사를 내비쳤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sno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