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도종환 장관 "예술위 독립성 강화·자율성 확대 정책 적극 추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7-13 12:00:00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 7명과 간담회 개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현주 기자 = “블랙리스트 진상조사위, 예술위 혁신특별전담팀(TF) 등에서 제안한 바와 같이 사업 추진 시 현장의 참여를 보장하고, 예술계와 소통을 강화해야 할 필요가 있다. 정부도 예술위의 독립성을 강화하고 자율성을 확대할 수 있는 정책을 적극 추진하겠다”

 문화체육관광부 도종환 장관은 13일 낮 12시 서울 종로 한 식당에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최창주 위원장 직무대행을 비롯한 예술위원 7명과 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문체부와 예술위 간의 협력 관계를 구축하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 장관은  "최근 문화예술계는 블랙리스트 사태와 미투 운동 등으로 큰 시련과 혼란을 겪었다"며  “이럴 때일수록 예술계 현장과 행정 사이에 다리를 놓아주는 예술위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격려했다.

 문체부는 앞으로도 문화예술계와의 지속적인 만남과 소통을 통해 다양한 정책을 발굴하고 사람 중심의 문화예술 환경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hy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