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인니 동부서 경비행기 추락 8명 사망…12살 소년만 기적 생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8-12 17:39:43
associate_pic
【와메나=AP/뉴시스】2017년 7월6일 인도네시아 와메나 공항에서 구조대원들이 경비행기 추락사고로 숨진 희생자 시신을 옮기고 있다. 이날 5명을 태운 경비행기가 파푸아에서 추락해 탑승자 전원이 숨졌다. 2018.08.12
【자야푸라(인도네시아)=AP/뉴시스】문예성 기자 = 인도네시아 동부 파푸아주에서 11일 9명이 탑승한 경비행기가 추락해 12살 난 소년 한명을 제외한 8명이 사망했다.

 12일 파주아주 현지 군 관계자는 필라투스 PC-6 기종인 이 비행기가 전날 옥시빌 공항 근처에서 실종됐다가 추락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사고기는 전날 보벤디굴의 타나메라 지역에서 출발해 옥시빌 지역에 도착할 예정이었으나 약 45분간 비행한 이후 실종됐다. 사고 당시 항공기에는 7명의 승객과 2명의 조종사가 타고 있었다. 

 경찰 당국은 사고기가 목적지에 착륙하기 직전 관제탑과의 통신이 끊겼다고 전했다.   이후 수색에 나선 구조 당국은 추락 현장에서 살아있는 소년을 확인하고 옥시빌의 병원으로 이송했다.

 당국자는 소년은 의식이 있다고만 밝히고 세부적인 상황을 언급하지 않았다.

 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인도네시아는 섬이 많아 경비행기가 교통수단으로 주로 활용되지만 지형이 험하고 날씨가 나쁜데다 안전규정마저 무시되고 있어 항공기 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한다. 
 
 작년 7월에는 5명을 태운 경비행기가 파푸아에서 추락해 탑승자 전원이 숨졌고, 2015년 8월에도 54명이 탑승한 소형 여객기가 파푸아에서 악천후로 추락해 탑승자 전원이 사망한 바 있다.

 sophis73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