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가짜 환자 행세 후 치료비 1700만원 내지 않고 도주 20대 구속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8-13 13:37:57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임장규 기자 = 숙식을 해결하기 위해 전국 각지의 병원에서 가짜 환자(나이롱환자) 행세를 한 뒤 치료비를 내지 않고 도주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상당경찰서는 13일 사기 혐의로 A(28)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5월부터 최근까지 허리 치료를 핑계로 포항, 울산, 대전, 청주 등 전국 6개 병원 1인실에 차례로 입원한 뒤 밥값 등 병원비 1700여만원을 내지 않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이전에도 같은 혐의로 구속 수감된 뒤 출소 1년여 만에 또다시 범행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에서 "생활비가 없어 병원에서 숙식을 해결하려고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여죄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imgiz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